22.03.28 섬유 산업, 2022년에 90조 루피아 이상의 투자 유치 예상

시장이 개선되고 의류 소비가 늘어남에 따라 섬유 산업은 올해 90조 루피아 이상의 투자를 유치할 것으로 예상된다. 미들 및 다운스트림 산업의 수요 증가로 인해 업스트림 산업, 즉 레이온 및 폴리에스터 원사 생산자에 거대한 투자가 이루어졌다.
산업부의 섬유, 가죽 및 신발 담당국장(Elis Masitoh)은 레이온 섬유 산업이 연간 300,000톤에서 600,000톤으로 용량을 증가시킬 것이며 투자 가치는 약 90조 루피아라고 말했다. 폴리에스터 원사의 경우 추가 용량에 대한 투자는 약 미화 6천만 달러이다. Elis는 26일(토)에 "미들스티림 부문도 마찬가지이다. 많은 사람들이 현재 생산 능력을 늘리기 위해 기계를 구매하고 있다"고 말했다. 섬유 및 섬유 제품 산업은 올해 1분기에 나아질 것으로 예상된다. 인도네시아 중앙통계청(BPS) 데이터에 따르면 섬유 및 의류 부문의 성장률은 2021년 내내 -4.08%로 감소했다 . 그러나 2021년 4분기에는5.94%로 성장했다.

산업부 데이터에 따르면 지난해 섬유산업 평균 효용능력은 69.42%, 의류산업 74.4%, 가죽·가죽제품·신발산업 72.05%를 기록했다. 생산량 면에서 섬유산업은 2021년에 692만 톤의 제품을 생산한 것으로 예상되며 이는 전년도 720만 톤에서 감소한 것이다. 한편 의류 생산량은 2020년 141만 톤에서 2021년에 162만 톤으로 14.47%로 증가했다.
가죽, 가죽 제품 및 신발 산업은 2021년 7억 9380만 켤레에서 10억 5000만 켤레로 33.42%의 가장 높은 성장을 경험했다.
또한 Elis 국장은 추가 투자 측면에서 신발 부문도 뒤처지지 않았다”고 하며, “Nike 브랜드 제조업체는 생산 능력을 연간 1억 5천만 켤레에서 2억 2천만 켤레로 늘리기로 약속했다” 고 덧붙였다.

출처: https://ekonomi.bisnis.com/read/20220327/257/1515499/kebanjiran-order-industri-tekstil-tangkap-investasi-rp90-triliun-lebih